최경현 감독, ‘소풍’ 제4회 마이애미 독립영화제 단편 경쟁작 진출 | culture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culture
최경현 감독, ‘소풍’ 제4회 마이애미 독립영화제 단편 경쟁작 진출
민정역으로 출연한 트로트가수 김지원 더욱 빛나
기사입력 2019-06-13 16:46   최종편집 LBMA STAR
작성자 LBMA STAR

본문

제4회 마이애미 독립영화제(Miami Independent Film Festival)에  최경현 감독이 연출한 ‘소풍’ 단편이 경쟁작 부문에 진출했다.

 

1949230037_1qQrIEA6_c35185774bb0d008469b
▲최경현 감독이 연출한 ‘소풍’     ©LBMA STAR

최 감독이 연출한 ‘소풍’은 오는 7월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리는 본 대회를 앞두고 4월 베스트 단편 필름(Best Shout Film) 경쟁 부문 작품으로 선정된 가운데 수상 여부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. 오는 7월 27일 미국 마이애미에서 개최된다.

 

특히 배우 전익수와 한민채가 주연한 이 작품은 자식으로부터 버림을 받아야 하는 아버지의 그늘을 섬세하게 담았다는 평이다.

 

1949230037_nkJXwtAZ_304291f63dfd1e4e5c6c
▲민정역으로 출연한 트로트가수 김지원     ©LBMA STAR

어쩔 수 없어 홀아버지를 모시고 사는 아들 영철(전익수 분)과 시집살이가 싫은 며느리 도연(한민채 분)의 부부싸움을 우연히 엿듣게 된 아버지가 고민 끝에 집을 나서기까지의 갈등의 전형에 주목했다. 이 시대에 늙음은 곧 도태인가 다시 한 번 생각하게 하는 작품이다.

 

한편,민정역으로 출연한 트로트가수 김지원은 배우,리포터,가수로 활동하면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.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밴드로 보내기
  •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
  • 인쇄하기
가장많이 읽은 기사

신문사소개 | 기사제보 | 광고문의 | 불편신고 | 저작권문의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처리(취급)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
LBMA STAR 08798 서울시 관악구 낙성대역14길 39,108호ㅣ발행인:안기한ㅣ편집인:황미현ㅣ편집국장:토니권ㅣ종별:일반주간ㅣ등록일자:2013년3월27일
등록번호: 서울 다 11086호ㅣ대표전화 : 0505-871-0018ㅣ팩스:070-4300-2583ㅣ제보:010-7530-0078ㅣ기사제보:agh0078@naver.com
LBMA STAR의 모든 컨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·복사·배포 등 을 금합니다.ㅣ자매지:시사우리신문ㅣ경남우리신문
Copyright ⓒ 2017 LBMA STAR. All rights reserved.